뮤즈월드신문
 
최종편집 2018.06.30
뮤즈월드 콩쿨 | 공지사항 | 음악계 뉴스 | 공연소식 | 음악가 칼럼 | 음악감상 | 자유게시판
 
 
 
 대표 : 김영숙
 문의 :

 031) 214-5092

 010-9955-5092



      ♥뮤즈월드♥


    드레스 카페 보기


 


전체기사 : 13 | 현재페이지/전체페이지 : 1/3


훔멜
04월18일등록
Johann Nepomuk Hummel (1778~1837 Hung.)
그는 어려서부터 음악적인 재질이 나타나 아버지에게 음악을 배웠으며 비인에서는 모짜르트에게 인정을 받아 2년간 배웠습니다. 당시 그는 피아노의 거장으로서 또는 작곡가로서도 베에토벤과 백중할 정도의 이름을 떨쳤습니다.
1878년, 드레스덴에서 데뷔한 이래 여러 곳에서 연주 여행을 하였습니다. 1804-1811년, 하이든의 대리로 에스테르하지 후작의 악장을 지낸 바 있으며 1816년, 시투트가르트의 궁정 악장, 1819년에는 바이마르 궁정 악장에 임명되어 그곳에서 생애를 마쳤습니다.
그는 피아노 음악에 중요한 역할을 했으며 더구나 근대적인 주법에 몇 개의 시사를 보여 주었습니다. 따라서 그 연주는 극히 아름답고 부드러운데 그것은 아름다운 음형적인 장식에서 기인한 것입니다. ...more
베토벤 ( Ludwig Van Beethoven 1770.12.16 -1827.3.26 )
04월17일등록
악성 베토벤은 고전 음악의 최대의 완성자인 동시에 그 완전한 형식적인 예술에 보다 인간적이고 정신적인 내용을 담은 위대한 작곡가였다. 그는 영웅적인 기백에 백절불굴의 투지로써 모든 난관을 극복한 승리자였으며 철학자이며 사상가였다. 그는 자유와 평등 그리고 인간애을 실천한 인도주의자였다. 뿐만 아니라 그의 음악은 고전의 형식미에서 벗어나 낭만주의 음악에 문을 연 교량적인 역할을 한 음악가였다.
그의 집안은 할아버지,아버지가 모두 음악가였는데 그의 아버지는 그를 제2의 모차르트로 만들기 위해 엄한 교육을 시켰다. 그는 모차르트처럼 신동은 아니었으나 음악적인 천분을 마침내 들어내기 시작했다. 그는 17세 때에 그 당시 음악의 중심지였던 빈으로 갔다. 그의 본격적인 음악 교육은 이 때부터 시작되었다고 하겠다.
1792년, 22세 때에 그가 빈에 나타났을 때는 작곡가라기보다는 먼저 피아니스트로 활약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그에게는 너무나 많은 역경과 고난이 겹쳐 들었다. 생활은 곤란했고 사랑은 실패했으며 음악가로서는 치명적인 귀병을 앓고 있었다. 1814년 이래 그는 완전히 귀머거리가 되었다. 하지만 그 같은 고통 속에서도 비할 바 없는 위대한 예술이 나타났다. 1815년 이후의 작품은 그의 모든 창작 중의 일대 전환인데 웅대한 구성과 자유로운 형식, 진지한 표현 등은 거성이 아니고는 감히 도달할 수 없는 높은 경지라고 하겠다. 그의 작품은 낭만적인 영향도 받았지만 감정에 치우치지 않았고 냉정했으며 안정된 형식미를 갖추는 것을 잊어버리지 않았다. 따라서 생명의 체험을 합리적인 형식을 통해 표현하였다.
작품의 특징 ...more
슈만 Robert Alexander Schumann (1810-1856)
04월17일등록
독일 낭만파의 대표적 작곡가. 츠비카우 출생. 피아노 음악, 가곡(리트), 관현악곡으로 유명하다. 그의 대표적인 피아노곡들 중에는 1840년 아내가 된 피아니스트 클라라 슈만을 위해 작곡한 곡들이 많다.
서점·출판업을 한 아버지는 라이프치히대학 문학부에 적을 두고 소설을 썼을 정도로 문학적 소질이 풍부했으며, 어머니는 외과의사의 딸로 음악에 관심이 많았다.
--------------------------------------------------------------------------------
[생애] ...more
헨델 [George Frideric Händel 1685∼1759]
04월14일등록
헨델 [George Frideric Händel 1685∼1759]
영국 작곡가. 독일 할레 출생. 어릴 때부터 음악에 뛰어난 재능을 보였고 9세 때 성 마리아교회 오르가니스트 F.W. 차호브 밑에서 작곡·연주의 기초를 배웠다. 1702년 아버지 희망에 따라 할레대학에서 법률을 공부하며 캘빈파 교회 오르가니스트가 되었고, 그 무렵 G.P. 텔레만과 교유하였다. 1703년 함부르크의 겐제마르쿠트 오페라하우스에서 바이올린·쳄발로 연주자로 실제 경험을 쌓고, J. 마테존과 친교를 맺어 함께 뤼베크로 가서 D. 북스테후데의 오르간 연주를 들었다.
1705년 오페라 《알미라》를 작곡하여 성공하고, 1906년 오페라의 고향 이탈리아로 여행을 떠났다. 로마에 도착하자 곧 인기를 끌었으며, 1708년 《부활》 《때와 깨달음의 승리》 등을 상연했고, 1709년 말부터 베네치아에서 오페라 《아그리피나》를 27회나 상연하는 대성공을 거두었다. 이탈리아 시대에는 A. 코넬리 및 A. 스카를라티를 만나 큰 영향을 받았다. 10년 A. 스테파니 후임으로 하노버궁정 악장이 되어 독일로 돌아갔으나 그 해 휴가를 얻어 런던으로 떠났으며, 11년 퀸즈시어터에서 상연된 오페라 《리날도》가 대성공을 거두자 영국을 활동중심지로 삼게 되었다.
12년 목가극 《충실한 양치기》, 13년 《테세오》 등의 오페라가 런던에서 상연되었고, 17년 7월 17일 조지 1세가 마련한 템스강 음악회에서 《수상(水上) 음악》을 연주하였다. 19년 오페라 단체 <왕립음악원>을 설립한 뒤 약 10년 동안 창작의 최전성기를 맞았다. 이 무렵 오늘날까지 상연되는 오페라 《라다미스토(1720)》 《오토네(1723)》 《줄리어스 시저(1724)》 《타메를라노(1724)》 《아드메토(1727)》 《리처드 1세(1727)》 등을 작곡하였다. 27년 조지 2세의 대관식을 위하여 《대관식 앤섬》을 상연하였고, 영국 국적을 얻었다. ...more
하차투리안 / 러시아 작곡가, 트빌리시 출생
04월14일등록
하차투리안 [Aram Il\'ich Khachaturian 1903.6.6~1978.5.1]
하차투리안은 제정 러시아 당시에 Tiflis ,Georgia (지금의 트빌리시, 그루지아 공화국의 수도) 에서 1903년 가난한 아르메니아인 집안에서 태어났다. 그는 어린 시절에 주위에서 들리는 음악에 매혹되곤 하였으나 여느 작곡자 들 처럼 어려서 부터 음악을 배우지 못했다. 1921 년 나이 18 세에 음악 에 관해 아무런 배운 것도 없이, 더구나 러시아 말도 할 줄 모르는 상태에서 그는 음악을 배우기 위하여 홀홀단신 모스크바로 올라 왔다. 그러나 비범한 음악적 재능을 보여 그네신 음악학교 (Gnesin Institute) 에 입학이 허락되었고 그곳에서 첼로를 배웠다.
1929년에는 모스크바 음악원으로 옮겨 니콜라이 마이아코브스키로 부터 작곡을 배웠으며 그곳에서 같이 작곡을 전공하던 니나 마카로바를 만나 결혼을 하게 되었다. 1951년에는 기네신 주립 음악원과 모스크바 음악원의 교수가 되었으며 소련 작곡가 연맹의 요직을 맡아 보기도 하였다. 그러나 그는 쇼스타코비치 그리고 프로코피에프와 함께 작곡가 연맹으로 부터 맹비난을 받게 되는데 소위 소련 음악의 3대 거인으로 불리우는 이 세 사람이 20세기 음악을 이끌어 나갔다고 해도 지나치지 않다.
그는 3개의 교향곡을 비롯하여 첼로, 바이올린, 피아노 협주곡 그리고 발레 음악 등을 남겼으며 후에는 영화음악에도 손을 댔다. 1970 년대에 BBC에서 방영된 드라마 The Onedin Line 에 삽입된 그의 발레 음악 스파르타쿠스는 이 드라마를 보다 격조 높게 변신시켰다고 할 수 있으며 그후로 영국에서는 가장 인기있는 클래시컬 음악 중의 하나가 되기도 하였다. 1978 년 그는 모스크바에서 75세를 조금 못 채우고 불귀의 길을 걸었으며 조국 아르메니아의 이름을 드높힌 다른 아르메니아 선배들과 함께 에레반 (Yerevan)에서 영면하고 있다. 대표작에 발레모음곡 《가이느》(3막 6장, 1942) 《스파르타쿠스》(4막 9장, 1954) 등이 있다. ...more

홈으로..   다음페이지 1 [2][3]




안양지사장 김영숙
  031)214-5092
  010-9955-5092
  Fax:031)214-5093
서울지사장 : 김완주
  02)2676-3008
  010-9916-2600
  Fax:02)6326-2865

서울지사 홈페이지
수원지사장 조은수
  031)213-0611
  010-8722-0830
  Fax:031)211-3355
성남,용인지사장
강영일
  010-4900-7963
  Fax:02)504-7388
인천,부천지사장
김완주
  010-9916-2600
  070-7395-2600
  02)2676-3008
  Fax:02)6326-2865
수리음악학원
 
회사소개 | 업무제휴
  뮤즈월드신문(The Weekly MuzWorld Journal)


  • 경기도 영통구 매탄동 198-71 102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5-31-24786
  • Tel : 031) 214-5092, 010-9955-5092
  • Contact Muz : muz9955@muzworld.com

Copyright (c) 2004 muzworld.com All rights reserved.